2017.08.07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정치

박근혜는 하야 하라' 6차 대구시국대회’

시민들 ‘어둠은 빛을 이길 수 없다 , 거짓은 참을 이길 수 없다’ 합창

 

[ 더타임스 마태식 기자 ] 박근혜는 하야하라 '6차 대구시국대회10일 오후 5시 대구 교보문고 앞 도로에서 열렸다 .‘박근혜 퇴진 대구시민행동이 주최한 이날 행사에는 추운 날씨 속에서도 많은 사람들이 참석하여 탄핵은 시작이다 . 지금 당장 내려와라 .국민의 명령이다 , 세월호를 인양하라!“고 외쳤다 .

 

먼저 연단에 오른 역사를 공부하는 강 00 씨는 정부와 탄핵 하나에 대한 비판이 아니고 대한민국이란 나라 한국사회가 좀 더 자유롭고 좀 더 평등하고 노동자들이 같이 일하면서 같이 세상을 바꾸는 이런 세상으로 나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끝까지 함께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경주에 사는 철도 노동자라고 자신을 밝힌 자유 발언자는 어제 230만 국민의 힘으로 대통령 탄핵이 가결되었다 . 지난 6일 정부는 철도사업 합리화 방안을 발표했다 . 정부가 철도 사업을 민자에게 한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인천 공항철도를 2001년 민자 개발하여 2008년부터 2014년까지 총 13000억의 적자를 보고 이것을 정부 재원으로 지원했다 . 그리고 이 부실 덩어리 공항건 들을 코레일에 강제로 떠안게 하여 흑자를 내자 또 다시 민간에게 매각하였다 . 그리고 2040년까지 이 적자금을 또 총 8조원이나 되는 돈을 정부가 지원한다고 한다 ."며 목소리를 높였다 .

 

정부가 재벌들에게 이 같은 특혜를 주면서도 내년도 예산안에는 벽지노선 손실 보조하는 공익서비스 예산안630억이나 삭감했다 . 코레일은 벽지노선에 총 112개 열차중 56개 열차만 운행 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그리고 정부가 앞장서서 서민이 타는 무궁화호를 점점 더 없애 왔다 , 우리 철도는 교통약자의 이동권을 지킬 수 없다"고 말했다 . 그러면서" 우리 철도 노동자들은 박근혜가 퇴진하는 그날까지 촛불시민과 이 자리를 지킬 것이라고 말했다 .

 

날씨가 점차 추워지는 가운데 무대에선 어둠은 빛을 이길 수 없다 , 거짓은 참을 이길 수 없다 . 진실은 침몰하지 않는다 .우리는 포기하지 않는다 ! “ 노래가 울려 퍼지자 시민들도 같이 촛불을 들고 합창했다 .

 

4대 독자 딸을 잃은 엄마라며 무대에 선 세월호 유가족은 제 자신보다 더 소중한 내 목숨과 바꾼다면 망설임 없이 바꿀수 있는 아이다고 울먹이며 아이들 5명 선생님 2분 일반인이 지금 세월호 속에 있다 . 우리가 원하는 건 딱 하나 , 가족을 찾고 싶은 것 . (그렇게 ) 오랬 동안 기다려야 했는지 알고 싶은 거다 . 최소한 국가로서 국민의 생명을 보호 받고 안전을 보호 받는 그런 나라를 만드는 게 우리의 소원이라고 말하며 절규했다 .

 

이어 사드배치가 확정된 그날부터 150일째 싸우고 있는 주민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성주 군민이 어린아이들과 함께 무대에 올라 동요 손을 들어요 와 유 아 마이 션싸인을 개사한 사드는 가고 평화는 오라를 불렸다 .

 

7시경 1부 행사를 마친 시민들은 촛불과 피켓을 들고 도심 행진을 한후 세월호 7시간의 진실을 밝혀라!는 주제로 '하야하라 콘서트' 를 진행한 후 행사를 마쳤다 ..

포토





영국의 브렉시트 현실화에 세계경제가 출렁 유럽 쓰나미 공포 대책 강구해야
영국의 브렉시트 현실화에 세계경제가 출렁 유럽 쓰나미 공포 대책 강구해야 영국 43년 만에 EU 떠나 신고립주의 지향한 결과 혹독한 댓가 반드시 치룬다.빛바랜 신 민족자결주의 외치는 영국은 갈 길이 멀다고 성공하기 어렵다. 영국은 유럽을 배신한 브렉시트 결정에 영국도 놀라고 세계가 놀랐다. 검은 금요일의 충격은 세계경제를 집어 삼켰다. 영국의 과거회귀망상과 대영제국의 자존심을 버리고 냉철한 판단과 협력만이 번영발전 할 수 있다고 본다. 우리경제도 한치 앞을 내다보기 어려기에 총력적인 대응이 반드시 필요한 현실 인식하고 대처해야 하며 정부와 기업 그리고 금융기관들은 합심하고 협력하고 정부대책에 적극적인 호응을 해야 그 위기를 넘길 수 있다고 본다. EU 떠난 영국은 신고립주의 자처 정치적 경제적 어려움에 처해 혼란 겪을 위험 높다. 전 세계가 영국의 브렉시트 국민투표에 숨죽이고 촉각 세웠지만 결국 EU탈퇴 결정을 내린 영국정부와 국민은 결국 불확실한 미래를 향해 이웃국가를 버리고 독자행보를 하겠다고 하지만 결코 순탄하지 못할 것이라고 보며 과거의 대영제국의 향수는 결코 세계가 용납하지도 않거니와 잘못된 결정으로 영국의 고립은 물론 독립을 외치는 목소리 높은

2013 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
[더타임스 송은섭 기자] 전주시는 25일 오전 9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2013년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를 개최하였다.이날 행사는 어려운 여건에도최선을 다하는 보육인을 격려하는 자리로 "한마음된 전라북도, 희망찬 보육인!"이라는 슬로건 아래 보육인의 사회적 역할과 위상을 재정립하고 전북 보육발전을 위한 보육인의 다짐과 보육의 질적서비스 향상을 위한 화합과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됐다.전북어린이집 연합회 회원 1,600여개 어린이집의 보육 교직원 등 5,00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송하진 전주시장을 비롯한 전라북도지사, 전라북도의회의장, 국회의원, 전주시의회의장 등 각계 인사들이 참가하여 보육인들의 노고를 격려하였으며, 보육사업에 적극적으로 지원하신 송하진 전주시장님께 감사패 및 한 해 동안 보육발전에 공이 많았던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교사 60여명에게 표창이 전수되었다.또, 식전행사로 B-Boy 공연과 그때 그 밴드, 그리고 식후행사는 통합시군별로 보육공무원과 보육교직원이 함께하는 장기자랑 9개팀의 경연과 다채로운 문화공연으로 순으로 진행되었다. 송하진 전주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헌신적인 사항을 베풀어주시는 보육인에게 감사를 드리며, 보육여건 개선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