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강덕 포항시장 부인 최혜련 여사, 사랑의 나눔 배식봉사 펼쳐

경로식당 ‘’만나의 집‘에서 어르신들에게 배식 봉사

임태형 기자2016.12.20 17:48:30


이강덕 포항시장 부인 최혜련 여사가 지난 20일 대흥동 소재 무료급식소 ‘만나의 집’을 방문해 홀몸어르신들을 위로하며 따뜻한 정을 나누는 배식봉사에 동참했다.

 

이날 나눔 행사에서는 포항중앙교회 관계자 10여명과 만나의집 자원봉사자들이 함께 했으며, 점심식사 배식과 아울러 집으로 돌아가시는 어르신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양말과 떡(총1백만 원 상당)을 나눠드렸다.

 

최혜련 여사는 이 날 경로식당을 찾은 어르신들에게 일일이 안부를 물으며 “추운 겨울이라 평소보다 더 외롭고 힘들게 느껴질 테지만 주변에는 따뜻한 마음을 나눌 수 있는 이웃이 있다는 것을 잊지 마시라”며 위로의 말을 전했다.

 

또한 배식에 이어 회원들과 설거지를 함께 하면서 “노인이 행복한 포항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는 사회단체 회원 여러분의 열정과 헌신이 존경스럽다”며 “앞으로도 소외된 우리 이웃을 위해 따뜻한 손길을 보내주실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나눴다.

 

한편, 포항시는 어르신들의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현재 만나의집 외 11개소의 경로식당에 보조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만나의집은 포항시기독교교회연합회(회장 임상진)에서 운영하는 경로식당으로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주 6일 동안 관내 형편이 어려운 어르신 140여명에게 점심식사를 제공하고 있다.

 

Copyright @2012 DBKnetworks Corp. All rights reserved.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포토

0 1 2 3 4

지역별 기사보기
서울,경기,인천 대전,충남,충북 강원,제주
광주,전남,전북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
지방판 취재본부
인천경기 부산경남 대구경북
대전충남 강원제주 광주전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