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무성 , 인명진 목사는 야누스의 얼굴이다

인명진 , 인간의 도리를 못하는 사람이 어떻게 정치를 하느냐 ?

마태식 기자2017.02.22 23:33:55

 

[ 더타임스 마태식 기자 ] 김무성 바른정당 고문이 전날 인명진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의 발언에 인명진 목사는 더 이상 성직자의 이름을 더럽히지 말고 교회로 돌아 가라며 날선 반격을 가하면서 양측의 공방전이 가열되고 있다 .

 

인명진 위원장은 21일 자유한국당 인천시당 당원연수회에서 바른정당 의원들을 향해 인간의 도리를 못하는 사람이 어떻게 정치를 하느냐 ? ” 김무성 의원이 말 바꾸는 모습을 보고 과연 인륜인가 생각 했다 고 말하자

 

22일 김무성 의원이 바른정당 국회의원 ,원외 당협위원장 연석회의에서 인목사는 최순실 사태 초기에 저와 가까운 지인들에게 김무성은 왜 그 썩은 정당 ( 현 자유 한국당 ) 에 그대로 머물러 있느냐 ? 당장 탈당하라고 말했다고 저는 수 차례 전해들은 바가 있다 . 이런 두 얼굴의 인명진 목사는 야누스의 얼굴이다 . ”

 

인명진 목사는 더 이상 성직자의 이름을 더럽히지 말고 교회로 돌아 가시기 바란다 고 강한 어조로 말했다 . 그러면서 국민이 낸 세금으로 지급된 법인카드로 비싼 특급호텔 식당 즐기지 마시고 교회로 돌아 가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

 

 

Copyright @2012 더타임즈 Corp. All rights reserved.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포토

0 1 2 3 4

지역별 기사보기
서울,경기,인천 대전,충남,충북 강원,제주
광주,전남,전북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
지방판 취재본부
인천경기 부산경남 대구경북
대전충남 강원제주 광주전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