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더민주당 ,자유한국당 여야 당정협의 파국에 책임져야

자유한국당이 바른정당과는 자리를 함께 할 수 없다는 이유로 ...

마태식 기자2017.02.23 00:18:13


[ 더타임스 마태식 기자 ] 더불어 민주당 대구시당은 22일 논평을 내고 대구시의 주요현안을 협의하기 위한 여야당정협의회가 자유한국당의 억지로 파행을 면치 못하게 되었다.”고 주장했다 .

 

그러면서 “23일의 대구시의 당정협의회에서는 대구 통합신공항 추진상황과 대구산업선 철도 조기건설 등 굵직한 현안이 포함되어 있다.”고 밝히고

 

우리당은 대구시의 발전을 위해서는 여야를 나누지 않고 협치와 상생의 원칙을 고수해왔으며 대구시의 당정협의 요청에 기꺼이 응해왔다.

그러나 언론보도에 의하면 자유한국당이 바른정당과는 자리를 함께 할 수 없다는 이유로 따로국밥식 당정협의회와 정책간담회가 열리게 된 것이라며

 

대구시의 현안사업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국비확충과 관계 법령 제·개정에 있어서는 지역 국회의원들 간의 의견 조율과 단합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유한국당이 시민의 이익을 쫓기보다 분당과정에서 불거진 감정표출에 급급한 것은 심히 유감이라고 강하게 질타했다.

 

또 , 대구시의 관계자마저 "여야 12명 의원이 모두 모여 한목소리를 내야 할 판에 이런 모습을 보여 지역민들이 많이 불안해할 것"이라고 안타까워한 것은 지역의 다수당인 자유한국당에 의해 대구시의 발전이 표류함을 보여주는 단적인 예이다.“라고 비난했다 .

 

,자유한국당의 오만과 독선을 거둘 수 있는 유일한 길은 시민의 응집된 힘이다라면서

우회적으로 여론의 지지를 호소했다 .





Copyright @2012 더타임즈 Corp. All rights reserved.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포토

0 1 2 3 4

지역별 기사보기
서울,경기,인천 대전,충남,충북 강원,제주
광주,전남,전북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
지방판 취재본부
인천경기 부산경남 대구경북
대전충남 강원제주 광주전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