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류성걸 위원장, 바른정당선대위 발족식에서 여러분들 최선을 다해 달라 !

박성국 고문, 정의롭고 깨끗한 사람이 대통령 되는것이 우리의 소원

마태식 기자2017.04.16 22:20:40

 

[ 더타임스 마태식 기자 ] 바른정당 대구시당은 15일 동대구로 당사에서 선거대책 위원회 발족식을 개최하고 각 분과별 임명장을 수여 했다 . 행사에는 박성국 상임고문과 신낙주 유세단장, 강신혁 시의원, 당원 지지자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


개회사에서 유성걸 대구시당 선거대책위원장은 대구경북이 보수의 본산으로서 역할을 충분히 해야 하지만 현실은 냉험하다.” 면서 지난 4.12 보궐 선거에서 저희들 나름대로 기대도 하고 노력했지만 힘이 모자라고 우리의 옳은 뜻이 유권자들께 전달되지 못했던 아쉬움이 있었던것 같다고 말했다 . 그러면서 지금부터 24일간 모든 힘을 다 쏟아서 우리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가 바른정당이 우뚝 설수 있도록 여러분들 최선을 다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며칠 전 다섯 분의 대통령 후보 토론회 후 모든 언론인 정치 평론가 포함해서 유승민 후보가 가장 토론을 잘했다고 한다아무런 자료 없이 말하는 스탠딩 토론회가 계속 된다면 유승민 후보의 진가와 능력이 대한민국의 온 유권자들에게 분명히 전달되고 이제까지 판단을 유보 했던 다른 후보를 지지했던 유권자들도 마음이 바뀔 것이라고 말했다 .

 

류성걸 선거대책위원장은 며칠 전 중앙당에서 임명장을 받았다며 유승민 후보는 생즉사 사즉생이라 했는데 자신은 " 죽을동 살동 열심히 하겠다고 중앙당 많은 분들이 계신 자리에서 약속 했다고 밝히면서 자신의 강한 결의를 나타냈다 . .

 

박성국 대구시당선거대책 상임고문은 지금 지지율이 올라 가지 않는다, 고만하자, 고만하면 다시 새누리당으로 돌아 갈거냐 ? 고 반문하며 “6명의 국회의원을 가지고 있는 정의당도 대통령 후보를 내놓고 똘똘 뭉쳐서 하고 있는데 , 여기 33명의 국회의원이 앉아서 뭘 하는 거냐고 질책하고 미국의 예를 들면서 케네디가( 지지율 ) 하위로 있다가 TV 토론을 통해서 대통령이 된 예가 있다 .유승민이라고 하지 말라는 게 어디 있냐정의롭고 깨끗한 사람이 대통령 되는 것이 우리의 소원이라고 말했다 .

 

이어 바른정당 제 19대 대통령선거 대구시당 선거대책 위원회각 분과별 임명장 수여식이 있었고 신낙주 유세지원단장은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 . 여러분 모두가 24일간 정의로운 사나이 유승민이 되어 달라고 호소했다 .

 

이날 행사에는 강신혁 대구시의원이 선거대책 부본부장 , 이관석 , 정경운 후보가 선거총괄대책 부본부장에, 장해진 대변인 , 조정옥 여성 본부장 , 이준규 디지털 본부장 , 송세달 종합 상황실장등 수 십명이 이 임명장을 받았다 .

 

바른정당 대구시당 송세달 종합 상황실장은 어려운 당 형편을 설명하며 자유 한국당, 더불어 민주당 , 국민의 당은 각 당협 별로 12대의 유세차가 있지만 우리는 시당에 단 1 대 뿐이라며 열악한 환경에서 선거 운동하니까 여러분 기죽지 말고 우리는 바르게 하면 된다고 말했다 .

 

한편 바른정당 대구시당은 공식 선거 운동이 시작 되는 17일 아침 7시 반월당 네거리에서 시민들에게 아침 인사를 하고 9시 동대구로 대구시당에서 출정식을 갖는다 .

Copyright @2012 더타임즈 Corp. All rights reserved.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포토

0 1 2 3 4

지역별 기사보기
서울,경기,인천 대전,충남,충북 강원,제주
광주,전남,전북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
지방판 취재본부
인천경기 부산경남 대구경북
대전충남 강원제주 광주전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