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5 (월)

  • 구름조금동두천 33.8℃
  • 맑음강릉 32.3℃
  • 구름조금서울 35.3℃
  • 구름조금대전 35.8℃
  • 맑음대구 35.6℃
  • 구름조금울산 32.0℃
  • 구름조금광주 32.0℃
  • 구름많음부산 32.8℃
  • 구름많음고창 32.3℃
  • 구름많음제주 29.1℃
  • 맑음강화 34.1℃
  • 구름조금보은 35.1℃
  • 구름조금금산 34.4℃
  • 구름많음강진군 32.2℃
  • 구름조금경주시 34.1℃
  • 구름많음거제 31.4℃
기상청 제공

정치

亡해가는 대한민국,勇士 전사 300명을 일으켜 지킨다.

우파 교육의 산실 ,리박 스쿨

 

토요일마다 광화문 애국집회에 가면 '나라가 위기다.나라가 망한다 '야단이다.

그 말은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 대한민국이 기능을 잃어 가고 여러 정치 평론가가 이야기 하는 사회주의화, 극단적으로 말해서 대한민국의 공산화 그림자가 어른거린다는 말이다.

1~2 년 전 부터 아침에 일어나서 조간신문을 펼치면 좋은 소식은 없고 하나같이 인상 찌푸리는 뉴스 일색이다

확실히 나라가 잘못된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

원인은 무엇인가?

지도자를 잘못 만나서 인가?

아니면 엉터리 지도자가 들어섰기 때문인가?

살다 보면 상대가 잘못 했을 때는 어떻게 해야 하는가? 응징을 해야 한다.

그런데 한국에 잘못된 부분이 많은데도 정작 응징을 할래도 할 사람이 없다

인재가 없기 때문이다

지금 남북한은 6.25 때 처럼 총칼로 싸우는 전쟁이 아니다. 이념과 사상 전쟁이다

사상전에 이기기 위해서는 공부를 해야한다

   ( 3일 광화문에서 홍보 활동하는 프리덤칼리지장학회 리박스클  손효숙 대표와 회원들)

   

프리덤칼리지장학회 리박스쿨(이승만, 박정희 스쿨)에서

"역사가 사상과 공동체를 만든다 !

대한민국의 사상과 조직을 만들기 위해? 건국 호국 부국의 대한민국 역사를 배워야 한다!“는 기치아래


"위기의 대한민국 어떻게 구할 것인가" 란 주제로

<구국지도자300명 훈련>, 1일 완성 역사교실을 연다.

각 기별 선착순 30~40 명 기준이다.

 

8.13..09시 개강을 필두로

18.13/ 28.16/

38.20/ 48.21/

58.22/ 68.23/

78.24

 

(요일별로 분류하면)

화요반 18.13/ 38.20

수요반 48.21

목요반 58.22

금요반 28.16/ 68.23

토요반 78.24

 

-대상: 단체회원 우선 (fcf장학회 자유연대 고교연합 비상국민회의 구국동지회 정당..)

-참가: 09~18, 3만원 (점심 간식 제공)

-신청: 010-7234-3177. 단체별 접수, 프리덤칼리지장학회 홈페이지 www.fcf.kr 검색

-장소: 종각역8번출 YMCA옆길 제일빌딩3

(종로구 인사동98)

 

-강사: 이희천교수

(약력)

경북대 법대 행정학과 졸

경북대 행정대학원 졸

한국학중앙연구원 정치학 박사과정 수료

전 국가정보대학원 교수

전 박정희기념재단 책임연구위원

현 공직가치문화연구소 소장

현 구국제자훈련원 원장

 

(저서)

한국사(성민사, 2000)

분류한국사1.2(성민사, 2001)

한국사(박영사, 2004)

국가정보학(박영사, 2006.공저)

교양분류한국사(인영사, 2010)

반대세의 비밀, 그 일그러진 초상(인영사, 2009)

6.25동란과 트로이목마(인영사, 2010)

종북세력과 위기의 대한민국(대추나무, 2019)

 

<교육 내용>

1)09~10:30 대한민국 위기의 본질

2)10:40~12:10 좌파의 역사와 전략전술

12:10~13시 점심

3)13~14:30 문정권의 대한민국 허물기

4)14:40~16:10 반대세의 비밀과 백신 프레임

5)16:20~17:50 잠자는 국민 깨우기 운동

                                < 3일 절박한 광화문 집회에서의 구호 피켓>

                                         < 대한민국이 공산화 된다?>

                                    <대한민국이 무너진다고 나온 절박한 구호들>

포토






2013 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
[더타임스 송은섭 기자] 전주시는 25일 오전 9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2013년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를 개최하였다.이날 행사는 어려운 여건에도최선을 다하는 보육인을 격려하는 자리로 "한마음된 전라북도, 희망찬 보육인!"이라는 슬로건 아래 보육인의 사회적 역할과 위상을 재정립하고 전북 보육발전을 위한 보육인의 다짐과 보육의 질적서비스 향상을 위한 화합과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됐다.전북어린이집 연합회 회원 1,600여개 어린이집의 보육 교직원 등 5,00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송하진 전주시장을 비롯한 전라북도지사, 전라북도의회의장, 국회의원, 전주시의회의장 등 각계 인사들이 참가하여 보육인들의 노고를 격려하였으며, 보육사업에 적극적으로 지원하신 송하진 전주시장님께 감사패 및 한 해 동안 보육발전에 공이 많았던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교사 60여명에게 표창이 전수되었다.또, 식전행사로 B-Boy 공연과 그때 그 밴드, 그리고 식후행사는 통합시군별로 보육공무원과 보육교직원이 함께하는 장기자랑 9개팀의 경연과 다채로운 문화공연으로 순으로 진행되었다. 송하진 전주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헌신적인 사항을 베풀어주시는 보육인에게 감사를 드리며, 보육여건 개선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