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7 (수)

  • -동두천 0.4℃
  • -강릉 4.3℃
  • 연무서울 3.0℃
  • 대전 2.7℃
  • 대구 3.5℃
  • 울산 6.2℃
  • 흐림광주 4.5℃
  • 부산 6.1℃
  • -고창 3.7℃
  • 흐림제주 8.7℃
  • -강화 -0.6℃
  • -보은 1.2℃
  • -금산 0.5℃
  • -강진군 5.2℃
  • -경주시 4.2℃
  • -거제 5.6℃
기상청 제공

스포츠일반

포토




이승엽 선수 대구수성구 모범구민 특별공로패를 수여
[ 더타임스 마태식 기자 ] 대구 수성구(구청장 이진훈)는 3일 오후3시 2층 회의실에서 선수시절 뛰어난 활약으로 ‘국민타자’로 불리며 지역 주민들의 자긍심을 높여준 이승엽 前야구선수에게 특별공로패를 수여했다. 국민타자 이승엽 선수에게는 ‘국민타자’, ‘살아있는 레전드’, ‘라이언킹’ 등의 수식어가 늘 따라 다니고 이런 수식어에 걸맞게 선수시절 그 성적 또한 화려하다. 1995년부터 2017년까지 프로야구 선수로 한국과 일본에서 활약하면서 KBO 한 시즌 최다홈런은 물론 통산 최다홈런, 최다득점, 최다2루타, 최다타점 등 여러 기록을 갈아치웠다. 하지만 대구시민에게 이런 기록보다 더욱 중요한 것은 이승엽이라는 선수가 우리에게 주었던 메시지일 것이다. 지난 외환위기 이후 지속된 경제침체기에 지역의 야구 선수로 활약하면서 시원한 홈런뉴스와 아시아 홈런신기록 등으로 우리에게 할 수 있다는 희망을 주고 삶의 활력소가 되어주면서 그 시절을 겪었던 우리들에게는 잊지 못할 상징적 선수가 된 것이다. 특히 수성구 주민들에게 이승엽 선수는 실제로 이승엽 선수와 관계가 있든 없든, 동네 이웃, 내가 아는 사람의 지인 등으로 소개되며 지역민들의 자랑거리이자 마음속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