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2 (수)

  • 맑음동두천 -4.1℃
  • -강릉 0.7℃
  • 맑음서울 -2.1℃
  • 맑음대전 -2.7℃
  • 맑음대구 0.1℃
  • 맑음울산 -0.7℃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0.8℃
  • 구름많음고창 -0.2℃
  • 흐림제주 5.9℃
  • 맑음강화 -5.4℃
  • 맑음보은 -6.7℃
  • 맑음금산 -6.6℃
  • 맑음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0.4℃
  • 맑음거제 2.4℃
기상청 제공

연예

전체기사 보기


포토




"성인 가요계 선물" 가수 김서영, "김범용 콘서트 게스트 초대"
[더타임스 소찬호 기자] 신곡 "아내" 와 "나는 로마로 간다"로 제2의 전성기를 맞고있는 "바람 바람 바람"의 주인공 가수 김범룡이 지난 12월1일 충주 학생 회관에서 콘서트를 열었다. 그동안 구창모, 민해경, 양수경등기성가수들이 출연 했다"면 이번 충주 콘서트는 달랐다. 평소 인성을 중시하는 김범룡은 오랜시간 이름을 알리지 못한 허송과 김서영에게 곡을선물했고 이번 콘서트에 게스트로 초대 했다. 허송 "내사랑영미" 김서영 "선물" 이 김범룡의 작품이다. 김범용은이에 앞서 15년만에 침묵을 깨고 지난 9월1일2,000여명과 함께하는팬미팅을 열어 열광의 무대을 선보였다.이날콘서트는 공연장 4층전석 매진, 성원속에 즐거움을 선사 하였다.이날 공연도주옥같은 히트곡으로 무대를 수놓을때 팬들은함성과 박수를 보냈다. 김서영은 "초대가 기쁘고 행복해서 잠을 못이뤘다"며 감회를 토로 했다. "김범룡은 내인생에 선물이다" 하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못들어본 사람은 있어도 들어본 사람은 싫어하지 않는,너무 사랑스런 노래가 "선물"이라고, "많이 사랑해 주세요,무명 10년째 이제는 빛을 봐야 한다"며 간결한마음을 전했다. 성인가요계에 선물로 불리는 김서영은 JTBC '히든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