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1 (수)

  •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11.8℃
  • 흐림서울 7.7℃
  • 흐림대전 9.1℃
  • 흐림대구 10.0℃
  • 구름많음울산 13.0℃
  • 흐림광주 10.3℃
  • 흐림부산 13.4℃
  • 흐림고창 12.1℃
  • 흐림제주 15.3℃
  • 흐림강화 7.7℃
  • 흐림보은 6.6℃
  • 구름많음금산 9.5℃
  • 흐림강진군 9.6℃
  • 구름많음경주시 12.0℃
  • 흐림거제 11.7℃
기상청 제공

공연전시

포토




무용가 박윤미, 고향 전북 정읍서 전통 춤판 ‘수구초심’ 마련 !
한국 무용가 박윤미가 오는 11월 10일(토) 오후 4시 전북 정읍의 정읍사 예술회관에서 전통무용 공연 ‘수구초심(首丘初心)’을 선보인다. ‘수구초심(首丘初心)’은 여우가 죽을 때 구릉을 향해 머리를 두고 초심으로 돌아간다는 의미로, 박윤미는 자신의 고향인 정읍에서 춤을 시작하던 때를 기억하며 전통무용의 깊고 풍성한 몸짓을 고향 사람들한테 선사할 예정이다. 박윤미는 한국 대표 무용가인 고(故) 정재만 명무, 현 전북 무형문화재 제59호 수건 춤 보유자 신관철 명무에게 배웠으며, 숙명여대 무용학과와 동 대학원 석사 과정을 거친 뒤 상명대학교 박사 과정 중에 있는 실기와 이론을 겸비한 중견 무용가다. 제28회 정읍사 전국국악 경연대회에서 종합대상인 국회의장상을 받은 바 있다. 박윤미는 이번 무대에서 고(故) 정재만 명무에게 가르침을 받은 살풀이춤을 비롯해 최주연 선생에게 배운 진주 교방굿거리춤, 이주연 선생에게 배운 태평무를 준비했다. 진주 교방굿거리춤은 경남 진주 지역 교방에서 전해져온 섬세하고 애절하면서 신명 나는 전통춤으로 소고춤까지 곁들여진다. 또 나라의 풍년과 태평성대를 축원하는 내용을 담은 태평무도 공연한다. 이번 공연에는 중견 명인·명무들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