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4 (토)

  •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0.5℃
  • 맑음서울 -2.1℃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2.1℃
  • 맑음울산 2.8℃
  • 구름많음광주 4.4℃
  • 맑음부산 2.8℃
  • 흐림고창 2.9℃
  • 흐림제주 9.0℃
  • 맑음강화 -3.5℃
  • 구름조금보은 -0.2℃
  • 구름조금금산 -0.3℃
  • 구름많음강진군 5.3℃
  • 맑음경주시 1.8℃
  • 맑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정치

포토




대선출마 심동보 제독 성명-도둑정치의 당사자들이 대통령직을 도둑질하려고 한다
< 작금의 대장동 사태를 보며 대선출마 심동보 제독의 성명> - 도둑정치의 당사자들이 대통령직을 도둑질하려고 한다- [더타임즈 정성환기자] 도둑 대장으로 의심받는 자가 집권당의 제 20대 대통령 후보로 선출되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제 20대 대통령 후보 선출에 대해 상대 후보 측에선 결선 투표를 해야 한다고 주장하지만 당 대표가 거부 의사를 밝히고 대통령까지 축하했을 정도면 허망한 일이다. <제 20대 대통령 출마자 심동보 전 해군 제독> 상대 당인 제 1야당도 제일 높은 지지율을 다투며 최종 대선 후보가 되기 위해 안달하고 있지만 집권당 후보와 ‘오십보백보’다. 국민의힘의 윤석열 홍준표 예비후보를 포함한 여야 대선 후보들의 공통점은 국민이 싫어하는 수준이 좋아하는 것보다 배에 가까울 정도로 존경보다 경멸과 혐오의 대상이라는 사실이다. 이재명 후보의 핵심 지지세력인 경기동부연합이 주축이 되어 창당했던 통합진보당의 이정희 대표를 가장 존경한다고 했던 이준석이 제 1야당 국민의힘 당 대표일 정도면 더불어민주당이나 국민의힘이나 그 당이 그 당인 셈이다. 대통령 선거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대장동 개발을 설계하고 총 지휘한 자가 법조비리로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