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수)

  • 흐림동두천 26.5℃
  • 구름많음강릉 25.7℃
  • 연무서울 26.9℃
  • 구름많음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6.0℃
  • 흐림울산 24.2℃
  • 구름많음광주 26.9℃
  • 흐림부산 25.3℃
  • 구름많음고창 27.7℃
  • 구름많음제주 26.9℃
  • 흐림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7.5℃
  • 구름많음강진군 26.0℃
  • 구름많음경주시 25.0℃
  • 구름많음거제 25.2℃
기상청 제공

사회

전체기사 보기


포토




권영진 시장, 뇌병변 및 중복장애인 지원방안 지시
[ 더타임즈 마태식 기자 ] 28만여 명 뇌병변 장애인과 중증중복장애인들이 현행 ‘발달장애법시행령’ 수혜대상에서 누락된 것과 관련 하여 <담장허무는어머니> 모임은 6월 5일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에 시행령개정 필요성을 건의하였고, 김우철사무처장 주선으로 더불어민주당 홍성대 복지전문위원, 조한진대구대교수 등이 국회간담회에서 시행령개정 필요성에 동의한 바 있다. 아울러 시행령 개정 전이라도 지자체 차원에서 이들 장애인을 지원하는 대책이 논의된 후, 권영진 대구시장이 가장 먼저 뇌병변 및 중증중복장애인 현황파악 및 지원방안을 지시한 것으로 확인돼 이들 장애인과 그 가족에게 커다란 희망이 되고 있다. 권 시장의 지시를 받은 정한교 대구시장애인복지과장은 16일 대구시당 김우철 사무처장, 육성완 유분투 대표, 전정순 ‘담장허무는어머니’ 모임대표 등에게 연락하여 권 시장의 지시를 전하면서 대구시가 뇌병변 및 중증중복장애인 지원방안을 모색하는 차원에서 오는 18일 목요일 대구대학교 보건학교에서 간담회를 가질 것을 제안했다. 뇌병변 및 중복장애인 숙원 과제인 시행령 개정과 대구시 시설이용의 문제가 급진전될 조짐을 보이는 데는 지난 12일 ‘담장허무는어머니’ 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