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포항 송도 송림테마거리 조성사업 부실시공 의혹

설계변경에 따른 안전성 및 타당성조사 없이, 마구잡이식 공사해

임태형 기자2016.09.22 16:11:17

 

 

포항시가 송도송림일대를 포항운하·죽도시장·송도해안을 연결시켜주는 테마공원으로 개발 사업이 시방서를 무시한 채 공사를 강행하고 있어 시민의 혈세가 낭비되고 있다.

총사업비 30억 원(도비 포함)을 투입할 예정인 송림테마거리조성사업은 송림을 관통하는 길이 300m의 실개천과 바닥분수·워터스크린 등 수경시설, 자전거 도로 등을 설치해 도심공원으로 조성사업을 18년 말까지 준공기로 하였으나 ,포항시가 공기를 1년 이상 앞당겨 올 10월로 말까지로 준공할 계획으로 무리하게 공사를 하고 있다.

송도 송림테마거리 조성사업 시공사 태환종합건설(주) 이 설계 변경도 하지 않고 임의로 공사를 하는 바람에 경계석이 수평이 되지 않고, 엿가락처럼 휘어 있고, 경계석과 경계석 사이의 공간은 시방서상에 3mm⎽5mm를 유지하도록 되어 있어나 이를 무시한 체, 시공되어 있고, 경계석 곡선부분에는 일자형 경석을 무리하게 쓰는 바람에 앞면이5cm 이상 버려져 있다.

또 경계석시공시에 설계도면상에는 거푸집을 설치하고 타설 하도록 되어 있어나 현장에서는 이를 무시한 채 시공을 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포항시 감독관은 “이 사실을 잘 알고 있다. 거푸집을 생략했다면 공사비 정산 할 때 삭감하면 된다"고 하고, 설계변경에 대해서는 "설계변경을 하고 공사를 하여야 하지만 관행상 설계변경을 하지 않고 하기도 한다”고 거리낌 없이 괴변을 늘어놓고 있다.

송도 송림테마거리 조성사업은 당초 내년 말까지 준공 계획 이였으나, 어전일인지 포항시가 올 10월로 앞당겨 준공하기 위해 공사 설계변경에 따른 안전성 및 타당성 조사도 하지 않고 무리하게 강행하기 때문에 부실공~사 되고 있다.

 

Copyright @2012 DBKnetworks Corp. All rights reserved.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포토

0 1 2 3 4

지역별 기사보기
서울,경기,인천 대전,충남,충북 강원,제주
광주,전남,전북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
지방판 취재본부
인천경기 부산경남 대구경북
대전충남 강원제주 광주전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