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30 (금)

  • -동두천 8.3℃
  • -강릉 7.3℃
  • 연무서울 10.8℃
  • 박무대전 13.2℃
  • 구름조금대구 10.1℃
  • 구름조금울산 9.8℃
  • 박무광주 13.2℃
  • 구름조금부산 10.6℃
  • -고창 8.8℃
  • 박무제주 13.6℃
  • -강화 6.5℃
  • -보은 9.4℃
  • -금산 11.9℃
  • -강진군 12.8℃
  • -경주시 8.2℃
  • -거제 11.9℃
기상청 제공

정치

유승민 , 바른미래당 평가는 대구와 한국정치의 미래 걸려있다 .

안철수 ,"정치가 경쟁이 되어야 하고 정치가 경쟁이 되어야 시민 무서운걸 알게 된다”

 

 

[ 더타임스 마태식 기자 ] 바른미래당 대구시당 당원대표자 회의가 29일 동구 신천동 문화웨딩에서 유승민대표 , 안철수 인재영입위원장과 정운천 최고위원 ,사공정규, 류성걸 대구시당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

 

유승민 당대표는 개편대회를 당원대표자회의 형식으로 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하면서 우리 바른미래당이 대구와 경북에서 어떤 평가를 받느냐 제 개인의 문제릏 떠나서 대구의 정치 한국 정치의 미래가 걸려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

 

그러면서 어느 정당 후보보다 우리는 깨끗하고 유능한 후보를 찾아내야 하고 ...양극단 정치가 아니라 시.도민 민생을 살피고 살림을 알뜰하게 하는 그런 일꾼이 되겠다는 각오로 뛴다면 6.13 선택은 시민들께서 해 주실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

 

그리고 대구분들의 민심도 많이 변했다고 생각한다 . 우리한테 기대와 희망을 걸고 계시는 시민은 굉장히 많다고 생각한다면서 자유한국당은 도저히 보수의 대표라고 인정할수 없고 그렇다고 해서 불안하고 위험하고 무책임하게 국정을 운영하는 문재인 대통령과 문재인 정부 결코 찍어 줄 수 없는 그런 많은 시민들이 계신다.”고 말했다 .

 

유대표는 그분들이 우리 바른미래당을 주시하고 계신다. 여러분 이번 지방선거에서 다음 총선에서 그분들의 표를 마음을 얻을 수 있느냐, 그거는 우리가 지금부터 하기에 달려있다고 생각한다거대 양당 보다 자랑스럽게 내세울 수 있는 것은 깨끗함과 국민들을 위한 삶과 개혁을 할 수 있는 자신감이 있다고 힘주어 말하면서 함께 노력할 것을 강조하고 그 일에 당대표인 자신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안철수 인재영입위원장은 예전에 대구언론인 말씀이 대구가 버림받은 도시라고 해서 놀랐다며 새누리당이 여당이었던 시절 여당은 누구를 내도 당선이 되니까 지역 발전에 관심이 없고 야당은 누구를 내도 당선 되지 않으니까 포기한곳이 대구라고 말씀했다고 밝히면서 .

 

여당은 무관심하고 야당은 포기한 도시 그래서 대구는 버림받은 도시라고 말해서 자신이 충격을 받고 깨달았던 것은 정치가 경쟁이 되어야 하고 정치가 경쟁이이 되어야 시민 무서운걸 알게 된다며 그래야 중앙 눈치 안보고 지역 발전에 관심을 가지고 시민을 위해서 정치를 할수 있는 것을 확실히 알 수 있었다며 바른미래당의 역할이 바로 그거라고 생각한다면서

 

여기 많은 후보님들 한분 한분 우리가 나아갈 길 깨끗하고 유능한 지방정부 현재 민생문제 잘 해결하고 미래 문제 잘 대비하는 그런 정부 만드는 것에 앞으로 남은 76일 동안 많은 시민들에게 그런 진심이 잘 전달 될거라고 믿는다고 말하며저도 제 한몸 불살라 거기에 힘 보태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

 

이날 행사에는 권오을 경북도당위원장과 지방선거 출마자들과 강대식 동구청장 , 윤순영 중구청장이 참석했고 바른미래당대구시당 당원대표자회의는 류성걸, 사공정규 당협위원장을 공동시당위원장으로 선출했다 .

 

한편 이날 본 행사에 앞서 문화웨딩 주차장에서 바른미래당 유승민 공동대표를 비롯한 당 관계자들이 대구시당 정책홍보단 출범식을 가졌다.

 

 

    

포토





수성구청장 이진훈 대구광역시장 출마선언
이진훈 대구시 수성구청장이 20일 동대구역 광장과 자유한국당 대구시당에서기자회견을 통하여 내년 6월 지방선거에 대구광역시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3선 구청장의 길을 외면하고 대구시장 출마를 결정한 것은 지난 31년간 대구에서 공직생활을 하며 시민들 삶의 현장을 아침 저녁으로 뛰어다닌 사람으로서 자신이야말로 진정한 대구의 아들로서 대구의 큰 꿈을가지고 시민 한 사람 한 사람의 힘을 모아 그 꿈을 이루어야 한다는 시대적 사명에 부응하고자 출마를 결심하였다고 밝혔다. 그는 국채보상운동과 2·28민주화운동에서보여준 대구의 자랑스러운 역사에서 희망을 가지고 지난 1960년대와70년대 산업화의 선두에서 국가를 이끈 대구의 저력을 기대하며 대구 경제가 침체를 벗어나고 서울 프레임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경제에 올인하는 시장, 대구의 이익을 최우선으로 하는 실용시장이 되겠다고 했다. 그리하여먼저 그는 '10조 대구 뉴딜"을 통하여 당장 대구 경제의 막힌 혈관을 뚫고 피를 돌게해서 역동성을 되찿을 수 있도록 하여 그동안 침체된 대구 경제를 일으켜 세우는 대구의 루스벨트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대공황에 빠진 미국의 위기를 뉴딜 정책으로 해결한 루스벨트 대통령은

2013 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
[더타임스 송은섭 기자] 전주시는 25일 오전 9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2013년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를 개최하였다.이날 행사는 어려운 여건에도최선을 다하는 보육인을 격려하는 자리로 "한마음된 전라북도, 희망찬 보육인!"이라는 슬로건 아래 보육인의 사회적 역할과 위상을 재정립하고 전북 보육발전을 위한 보육인의 다짐과 보육의 질적서비스 향상을 위한 화합과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됐다.전북어린이집 연합회 회원 1,600여개 어린이집의 보육 교직원 등 5,00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송하진 전주시장을 비롯한 전라북도지사, 전라북도의회의장, 국회의원, 전주시의회의장 등 각계 인사들이 참가하여 보육인들의 노고를 격려하였으며, 보육사업에 적극적으로 지원하신 송하진 전주시장님께 감사패 및 한 해 동안 보육발전에 공이 많았던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교사 60여명에게 표창이 전수되었다.또, 식전행사로 B-Boy 공연과 그때 그 밴드, 그리고 식후행사는 통합시군별로 보육공무원과 보육교직원이 함께하는 장기자랑 9개팀의 경연과 다채로운 문화공연으로 순으로 진행되었다. 송하진 전주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헌신적인 사항을 베풀어주시는 보육인에게 감사를 드리며, 보육여건 개선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