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10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생활경제

kitchen 485, 피자-파스타 맛대맛 요리대결, 베네치아로 갈 승자는?

22일부터 40일간 베테랑 셰프 2명의 맛대맛 대결을 통해 이탈리아 파견 셰프 선발


나폴리 화덕피자 및 생면파스타 전문점 kitchen 485(이하, 키친 485)가 오는 22일부터 40일간 베테랑 셰프 2명의 맛대맛 대결을 통해 이탈리아 파견 셰프를 선발한다고 밝혔다


키친 485 2014 11이탈리아 베네치아에 위치한 100년 전통 레스토랑, ‘뜨라또리아 아이 까챠또리’(Trattoria ai Cacciatori)와 셰프교환 협약을 체결했으며, 올 해 8월 첫 셰프를 베네치아 현지로 파견하게 된다. 파견된 셰프는 베네치아 전통 요리 기법을 익힘과 동시에 키친 485의 인기메뉴 몇 가지도 교차 판매할 계획이다


이번 맛대맛 대결에는 키친 4857명 셰프 가운데 베테랑 셰프 2명이 참가한다. 바로 피자를 전담하는 임채용 셰프와 파스타를 전담하는 강우석 셰프가 그 주인공이다


임채용 셰프는 키친 485가 여러 언론매체를 통해 서울의 3대 화덕피자로 선정되는데 크게 기여한 일등공신이다. 임 셰프가 키친 485에서 지금까지 만든 피자는 약 1만판 정도로, 한 줄로 쌓으면 베네치아 시내가 한 눈에 내려다 보이는 산마르코 광장의 99m 종탑과 맞먹는 높이이다. 이번 맛대맛 대결에서는 키친 485만의 독특한 피자인 키친 485 오리지날레(kitchen 485 Originale)’로 도전장을 내민다


키친 485 오리지날레피자는 피자와 샐러드를 함께 맛볼 수 있는 피자이다. 상큼한 토마토 소스와 매콤한 이탈리아산 페페론치노 베이스에 레몬드레싱으로 맛을 낸 루꼴라와 닭가슴살을 올린 피자로, 화덕에서 갓 꺼내 손에 데일 정도도 뜨거운 치킨을 썰어서 피자 위에 올리는 모습이 압권이다 


한편, 강우석 셰프는 매일 아침 맞춤 제작한 기계로 매장에서 생면파스타를 직접 뽑는다. 강 셰프가 키친 485에서 자가제작한 파스타를 일렬로 늘어 놓으면 약 220km로 베네치아 섬 전체를 20번이나 감을 수 있는 거리이다


강 셰프가 이번 대결에 준비한 파스타는 새우 크림 고추 페투치네(Fettuccine alla Crema di Scampi)’. 국내 고객은 물론 매장을 찾은 수십 명의 외국인들로부터 극찬을 받은 파스타이다. 청양고추를 갈아 즙을 낸 후, 물을 넣지 않고 계란과 이탈리아산 밀로 반죽한 매콤한 고추면이 크림파스타와 어우려져 독특한 맛을 내는 키친 485의 시그니쳐 메뉴이다


맛대맛 대결의 승자는 고객이 결정하게 된다. ‘키친 485 오리지날레피자와 새우 크림 고추 페투치네파스타로 구성된 맛대맛 세트를 주문한 고객이 식사 후 평가판에 더 맛있었던 메뉴 쪽에 스티커를 붙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고객으로부터 높은 점수를 획득한 셰프가 승리하게 된다.


키친 485의 태재성 오너셰프는 처음 요리를 시작할 때만 해도 이탈리아에 가보는 것 자체가 로망이었는데, 이제 아끼는 후배들이 이탈리아 전통 레스토랑에서 직접 요리를 해볼 수 있다니 감회가 새롭다, “키친 485가 독자 개발한 인기메뉴 2가지를 가지고 베테랑 셰프 2명이 펼치는 흥미로운 대결에 많은 관심을 부탁 드린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40일간 한정 판매되는 맛대맛 세트에는 산 베네데토(San Benedetto) 탄산수가 함께 제공된다. 산 베네데토는 베네치아 북쪽 30km 지점에 위치한 로마시대부터 유명한 온천마을인 스꼬르쩨(Scroze) 마을의 지하수로, 중세 베네치아 귀족들에게 매우 인기가 있어 아꾸아 델라 살루떼(Aqua della Salute)’, 건강의 물이라 이름 붙여진 명품 탄산수이다. 문의: 02-325-0485















포토





영국의 브렉시트 현실화에 세계경제가 출렁 유럽 쓰나미 공포 대책 강구해야
영국의 브렉시트 현실화에 세계경제가 출렁 유럽 쓰나미 공포 대책 강구해야 영국 43년 만에 EU 떠나 신고립주의 지향한 결과 혹독한 댓가 반드시 치룬다.빛바랜 신 민족자결주의 외치는 영국은 갈 길이 멀다고 성공하기 어렵다. 영국은 유럽을 배신한 브렉시트 결정에 영국도 놀라고 세계가 놀랐다. 검은 금요일의 충격은 세계경제를 집어 삼켰다. 영국의 과거회귀망상과 대영제국의 자존심을 버리고 냉철한 판단과 협력만이 번영발전 할 수 있다고 본다. 우리경제도 한치 앞을 내다보기 어려기에 총력적인 대응이 반드시 필요한 현실 인식하고 대처해야 하며 정부와 기업 그리고 금융기관들은 합심하고 협력하고 정부대책에 적극적인 호응을 해야 그 위기를 넘길 수 있다고 본다. EU 떠난 영국은 신고립주의 자처 정치적 경제적 어려움에 처해 혼란 겪을 위험 높다. 전 세계가 영국의 브렉시트 국민투표에 숨죽이고 촉각 세웠지만 결국 EU탈퇴 결정을 내린 영국정부와 국민은 결국 불확실한 미래를 향해 이웃국가를 버리고 독자행보를 하겠다고 하지만 결코 순탄하지 못할 것이라고 보며 과거의 대영제국의 향수는 결코 세계가 용납하지도 않거니와 잘못된 결정으로 영국의 고립은 물론 독립을 외치는 목소리 높은

2013 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
[더타임스 송은섭 기자] 전주시는 25일 오전 9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2013년전라북도 보육인 한마음대회”를 개최하였다.이날 행사는 어려운 여건에도최선을 다하는 보육인을 격려하는 자리로 "한마음된 전라북도, 희망찬 보육인!"이라는 슬로건 아래 보육인의 사회적 역할과 위상을 재정립하고 전북 보육발전을 위한 보육인의 다짐과 보육의 질적서비스 향상을 위한 화합과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됐다.전북어린이집 연합회 회원 1,600여개 어린이집의 보육 교직원 등 5,00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는 송하진 전주시장을 비롯한 전라북도지사, 전라북도의회의장, 국회의원, 전주시의회의장 등 각계 인사들이 참가하여 보육인들의 노고를 격려하였으며, 보육사업에 적극적으로 지원하신 송하진 전주시장님께 감사패 및 한 해 동안 보육발전에 공이 많았던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교사 60여명에게 표창이 전수되었다.또, 식전행사로 B-Boy 공연과 그때 그 밴드, 그리고 식후행사는 통합시군별로 보육공무원과 보육교직원이 함께하는 장기자랑 9개팀의 경연과 다채로운 문화공연으로 순으로 진행되었다. 송하진 전주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헌신적인 사항을 베풀어주시는 보육인에게 감사를 드리며, 보육여건 개선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