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메이든폼, 롯데홈쇼핑 65분 생방송에서 16억 매출 기록

김재영 기자


 

 

글로벌 이너웨어 전문기업 엠코르셋㈜에서 전개하는 프리미엄 란제리 ‘메이든폼’이 롯데홈쇼핑에서 또 한번 대박을 터뜨렸다. 지난 5월 브랜드 론칭 방송에서 매출 15억 7천만원을 기록해 업계의 주목을 단번에 받은 데 이어, 홈쇼핑 방송에서 계속 매진을 이어가다 이번 F/W 신제품 ‘뉴 컴포트 디보션’ 출시방송에서 론칭기록을 상회하는 16억원이라는 놀라운 매출을 기록한 것이다.

 

지난 19일 롯데홈쇼핑 ‘정쇼’를 통해 65분 생방송으로 진행된 ‘메이든폼 뉴 컴포트 디보션’ 출시방송은 전 사이즈 물량이 모두 매진되며 16억 381만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원래 이날 방송을 위해 준비한 뉴 컴포트 디보션 풀패키지 8,100 세트가 조기 완판돼, 여분으로 가지고 있던 1,390세트까지 긴급하게 물량을 추가했지만 모두 판매됐다. 뉴 컴포트 디보션 풀패키지는 팬티, 브라 4세트로 구성돼 있어, 단 한 시간 만에 팬티, 브라 세트가 3만 7,960개나 팔려나간 셈이다. 

 

엠코르셋㈜ 홈쇼핑사업부 장성민 이사는 “최근 글로벌, 국내를 가리지 않고 언더웨어 시장에서는 노와이어 브라, 브라렛 등 압박을 적게 주어 여성의 몸에 자유를 주는 편한 브라 제품들이 강세다. 메이든폼은 저자극의 부드러운 고급소재를 사용해 착용하지 않은 듯 편안하고, 노와이어 브라지만 아름답게 바디라인과 볼륨을 잡아주는 보정력까지 갖춰 브랜드 론칭 단 4개월만에 벌써 많은 매니아가 형성됐다. 장기불황으로 소비가 움츠러들어 언더웨어 업계가 전반적으로 고전하고 있는 상황에서 거둔 실적이라 더욱 뜻 깊다.”고 자신감을 내비치며, “이번에 긴 명절연휴 동안 고생한 여성 소비자들이 보상심리로 나를 위한 작은 선물로 명품 란제리를 선택한 것도 매출에 도움이 됐다.”고 덧붙였다.


 

메이든폼의 ‘뉴 컴포트 디보션’은 기존 홈쇼핑에서 흔히 볼 수 없었던 고급소재인 탁텔을 사용해 더욱 부드럽고 편안한 착용감을 느낄 수 있다. 또 사이즈별로 형태를 달리하는 가볍고 부드러운 고밀도 소재의 클라우드 몰드를 삽입해 가슴과 컵 사이가 들뜨는 현상 없이 편안한 볼륨감까지 선사해 아름다운 바디라인을 만들 수 있다. 이번 ‘뉴 컴포트 디보션’ 풀세트의 제품 구성 또한 실버그레이, 베이지의 기본적인 컬러 구성에 와인, 레오파드와 같이 가을과 어울리는 컬러와 패턴을 추가해 더욱 시크하고 고급스러운 디자인으로 출시됐다.

 

메이든폼은 재봉사였던 창업주가 여성의 아름다운 바디라인을 표현하기 위해 설립한 브랜드로, 여성의 바디라인과 무관하게 평평한 브라만 제작되던 언더웨어 시장에 최초로 입체적 디자인이 강조된 브라를 선보였다. 그 후 100년 가까이 여성의 몸을 꾸준히 연구해 여성의 아름다움을 극대화 해주는 명품 란제리와 바디쉐이퍼를 판매하는 글로벌 브랜드로 성장했다. 특히 뉴욕 메이시 백화점에서 가장 큰 매장을 전개하는 브랜드이자 DKNY의 여성 언더웨어 파트를 담당하는 파트너사로 뉴요커들 사이에서 인기가 많은 언더웨어 브랜드다.

 

 

 

 

 

 

 

Copyright @2012 DBKnetworks Corp. All rights reserved.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포토

0 1 2 3 4

지역별 기사보기
서울,경기,인천 대전,충남,충북 강원,제주
광주,전남,전북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
지방판 취재본부
인천경기 부산경남 대구경북
대전충남 강원제주 광주전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