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 (목)

  • 구름조금동두천 3.3℃
  • 구름조금강릉 9.4℃
  • 구름많음서울 7.0℃
  • 구름많음대전 3.3℃
  • 맑음대구 6.3℃
  • 구름조금울산 7.1℃
  • 구름많음광주 4.2℃
  • 구름많음부산 8.9℃
  • 구름조금고창 1.0℃
  • 구름많음제주 9.5℃
  • 구름많음강화 7.2℃
  • 구름조금보은 0.6℃
  • 흐림금산 1.1℃
  • 구름많음강진군 2.1℃
  • 맑음경주시 2.7℃
  • 구름조금거제 7.1℃
기상청 제공

포토




장상수 의장, 지역 문화예술진흥 정책에 앞장서
[ 더타임즈 마태식 기자 ] 대구시의회 장상수 의장이 문화예술인에 대한 관심과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4월 14일 개최한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제3차 임시회에서 ‘코로나19 피해 정도를 반영한 지역 문화예술정책예산 반영 건의안’을 제출했다. 이날 협의회에 상정된 건의안은 본회의에서 원안 채택되어, 중앙정부에 전달될 예정이다. 장상수 의장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문화·예술·공연 분야의 타격이 심각한 수준에 이르고 있다”며, “이러한 상황은 지역문화 발전과 지역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해 온 지역의 문화예술인들에게 생계와 생존의 문제로 이어져 코로나19 이후 지역문화 붕괴로 이어질 우려가 있다”고 말했다. 장상수 의장은 “「지역문화진흥법」제4조는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의 책무로 지역문화진흥을 위한 정책의 수립과 그에 필요한 지원을 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따라서 코로나19라는 국가적 위기에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앞장서 지역 문화예술인을 위한 한시적인 복지대책 마련과 POST코로나를 대비하는 ‘문화예술 중장기 육성플랜’을 준비할 필요가 있다”며 건의안 제출의 배경을 설명했다. 장상수 의장은 건의문에서 이러한 전국적 상황을 개선하기 위한 방안으로 ▲코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