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2 (화)

  • -동두천 -5.5℃
  • -강릉 -2.3℃
  • 맑음서울 -6.0℃
  • 맑음대전 -2.4℃
  • 맑음대구 -1.9℃
  • 맑음울산 -1.1℃
  • 구름조금광주 -0.7℃
  • 맑음부산 0.7℃
  • -고창 -2.5℃
  • 흐림제주 3.1℃
  • -강화 -5.8℃
  • -보은 -4.0℃
  • -금산 -3.6℃
  • -강진군 0.1℃
  • -경주시 -1.2℃
  • -거제 0.8℃
기상청 제공

더타임스 와 함께 새로운 언론역사를 만들 동반 참여기대

  • No : 925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08-09-27 07:41:27

더타임스  제2의 출범

 

'더타임스'는 시민기자가 중심이 되어 만들어 가는 인터넷 신문입니다. 출발한지 2년 여 동안 '더타임스'는 불균형 이념과 정보의 편식을 시정하는데 주력해 왔습니다.

愛國언론 '더타임스'가 새롭게 단장하고 새로운 각오로 인터넷 언론을 선도해 나갈 것을 시민기자와 함께 출범했습니다.


더타임스에 가입하신분들은 시민기자로 적극 활동하실 수 있으며, 기자증과 명함이 지급될 수 있습니다. 단, 허용하지 않은 신분증과 명함은 절대 사용을 금지 하며, 적발시 징계 처분 받습니다.

 

펌(불법복사, 또는 발췌)불분명 기사는 절대 사용할 수 없으며, 적발시 징계 처분 받습니다. 보도 자료는 출처를 밝혀야 합니다.

 

시민기자로서 활동할 수 있으며, 또한 지사나 취재본부 를 개설하여 더타임스와 함께 동참 할수도 있습니다. 지사 및 취재본부 개설에 관한 자세한 상담은 아래 전화번호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자주 하는 질문에 답변 드립니다.

 

시민기자에게 먼저 명함이나 신분증을 발급 해주지는 않습니다  회원가입을 하시고 먼저 기사를 쓰고 송고 하시면 편집부에서 확인후 웹출판 하게 됩니다.

 

메인 기사로 10번 이상 출판 되어야 하며, 또한 기사의 내용과 기자로서 충분한 자질과 활동 할수 있는지 확인이 돼야 명함이나 신분증이 발급 됩니다.

 

기사를 본인이 쓰면서 활동을 먼저 해보시기 바랍니다. 그렇게 먼저 활동 하면서 메인 기사가 아닌 일반 기사를 쓰게 되면 메인 기사로 올라갈 수 있게 됩니다.

 

기사는 언제나 쓸수 있습니다. 감사 합니다. 2009년,11월, 5일 담당자

  

* 취재본부에 기자는 언제든지 참여 가능 합니다.

   더타임스 전화 011-226-8000

 

     <각지역 취재본부 사령> 

 

대구영남 : 취재본부 : 한반식 본부장

 

경북동북 : 취재본부 : 강필구 본부장

      포항 : 임태형 국장, 신승수 기자

      영덕 : 신택철 차장 

       

      광주 : 취재본부 : 강민경 국장

                             강애경 부장

                             김소영 기자

      목포 : 백형순 기자

      군산 : 임혜영 기자 이연희 기자

      전주 : 송은섭 기자

 

      더타임스 발행인  2013년 3월 1일

포토




파랑새 ,공공기관 채용비리 대구시민들과 함께 분노한다
[ 더타임스 마태식 기자 ] 대구민주자치연구회 ‘파랑새’ (회장 이헌태)는 10일 성명을 내고 중앙 정부의 공공기관 채용비리 특별점검에서 비리 혐의 지적사항이 2천건 이상 적발된데 대해 대구시민들과 함께 분노한다고 말했다 . 또 이번 점검결과를 보면서 우리 대구시민들은 몇 년 전 대구시를 떠들썩하게 했던 국립 대구과학관 채용비리 사건을 떠올리지 않을 수 없다면서 지난 2013년 개관한 대구과학관의 채용비리 때문에 인사담당자가 벌금형을 선고받았고, 부정 채용 의혹 당사자 9명은 불합격 처리됐다고 밝혔다 . 이어 공공기관 취업이 많은 청년들의 삶의 목표가 된 상황에서 공정한 경쟁을 통한 채용은 우리 사회를 지탱해 주는 기본 중의 기본이다. 그러나 대구에서 이런 믿음은 불가능하다며 당시의 채용비리 연루자들에 대한 처벌은 솜방망이에 그쳤고, 특히 자녀들을 부정하게 합격시켰던 대구시 고위 공무원 3명 중 2명은 감봉 1개월, 1명은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고 개탄 했다 . 그리고 대구과학관의 채용비리를 밝힌 주체는 대구의 시민단체들이었고, 이번에 정부가 전국적인 공공기관 채용비리를 밝혀낸 것은 정권이 교체되었기 때문에 가능했다고 평가했다 . 또 , 우리 대구시민들께서도